최종편집 : 2019-05-21 22:38 (화)
'친구'라는 아름다운 말
'친구'라는 아름다운 말
  • 홍대형
  • 승인 2019.03.03 0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구라는 말보다
더 아름다운 것은 없습니다.
그보다 더 소중한 것은 또한 없습니다.

서로의 마음을 털어놓을 수 있는
그대가 힘들 때 힘이 되어 줄 수 있는
그런 친구이고 싶습니다.

서로 사랑이란 말이 오고가도
아무 부담 없는
혼자 울고 있을 때
말없이 다가와 "힘내"라고 말해 줄 수 있는

그대를 위해 내가 힘들어도
절대 힘든게 아닌
행복으로 받아 들일 수 있는
그런 친구이고 싶습니다.

함께라는 말보다 생각해 주는
각자가 더 아름답습니다.
그대와 함께보다는 보이지 않는 곳에서
서로를 걱정하고 칭찬하는
친구이고 싶습니다.

주위에 아무도 없어도 그대가 있으면
그대도 내가 있으면 만족하는
그런 친구이고 싶습니다.

그대에게 행복이 없다면
그 행복을 찾아 줄 수 있는
그대에게 불행이 있다면
그 불행을 떼어 줄 수 있는

그리고 개인의 만족보다는
서로의 만족에 더 즐거워하는
그런 친구이고 싶습니다.

사랑보다는 우정
우정보다는 진실이란 말이 더 잘 어울리는
고맙다는 말보다 아무 말 없이
미소로 답할 수 있는
둘보다는 하나라는 말이 더 잘 어울리는
그대보다 미안하다는 말을 먼저 할 수 있는
그런 친구이고 싶습니다.

아무 말이 없어도 서로를 더 잘 아는
그대가 나를 속여도 전혀 미움이 없는
그대의 나쁜 점을 덜어줄 수 있는
그런 친구이고 싶습니다.

잠시의 행복, 웃음보다는 가슴 깊이
남을 수 있는 행복이 더 소중합니다.

그냥 지나가는 친구보다
늘 함께 있을 수 있는
힘없이 깔려 내리는 목소리에도
용기를 얻을 수 있는

아낌의 소중함보다,
믿음의 소중함을 더 중요시하는
먼 곳에서도 서로를 믿고
생각하는 친구이고 싶습니다.

그대가 괴로울 때
아무도 모르게 조용히 기도합니다.
그리고 그대가 즐거울 때
세상 누구보다 더 즐거워합니다.

그대보다 더 소중한 친구는 아무도 없습니다.
나에게 처음으로 행복을 가르쳐 준 친구
보이지 않는 곳에서 늘 기도 하겠습니다.

 

홍대형

<홍대형> 후원하기

대한민국 서울 강북센타 홍대형입니다

후원계좌 : 카카오뱅크 3333 06 369206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픽(NewPIC)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충정리시온 3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52028
  • 등록일 : 2019-01-01
  • 발행인 : (주)뉴스온미디어 이은별
  • 편집인 : 이은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별
  • 대표전화 : 02-989-0505
  • 팩스 : 02-6918-6353
  • Copyright © http://www.newpic.co.k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