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25 23:35 (토)
전국 8대 주요 도시 아파트 가격 – 서울시 아파트 가격만 오른다.
전국 8대 주요 도시 아파트 가격 – 서울시 아파트 가격만 오른다.
  • 임성규 기자
  • 승인 2019.12.02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아파트 가격 상승률, 대책 없나

전국 8대 주요 도시를 대상으로 한 밸류쇼핑(ValueShopping)의 아파트 가격 분석 12월 데이터가 금일 공개되었다.     

8대 주요 도시 전체 아파트 수는 4,659,365호로 조사되었으며, 이 중 약 90%인 4,214,041호를 ‘밸류쇼핑’에서 가격산정 하였다. 발표에 따르면 서울시의 경우 아파트 전체 중위가는 약 6억 6천 7백만원으로 11월 중위가 보다 약 2.1% 상승하였다. 이는 9월 상승폭이었던 1.3% 그리고 지난 10월 상승폭인 1.6%를 넘는 수치로서 서울시 아파트의 가격 상승세가 다른 주요 도시와는 달리 상당히 크게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실제 전국 8대 주요 도시 중 유일하게 서울시만 아파트 가격이 상승하였고, 그 외 모든 도시의 아파트 가격은 지난달과 크게 달라지지 않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데이터를 살펴보면, 지난 3개월 동안 서울시 외 주요 7개 도시의 아파트 가격이 약 1% 내외의 변동폭을 가진 반면, 유일하게 서울시만이 약 5%의 가격 상승률을 보였다. 증가폭 또한 점점 오르고 있어 정부의 부동산 안정 정책이 과연 실효가 있는지 의문이 드는 부분이다. 지난 28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 “문재인 정권 출범이후 서울 아파트 가격이 평균 4억이 올랐으며 가장 빠르게 아파트 가격이 상승하고 있다”고 밝히고 비판한 것에 힘이 실리는 이유이다.
 
국토교통부는 실제 "지난해 9.13 대책 이후 전국 아파트 값이 32주 연속 하락하는 등 장기간 하향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고 발표하였고, 이에 대해 김헌동 경실련 부동산건설개혁본부 본부장은 '현 정부가 역대 정권 중 부동산을 가장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있다'는 국토교통부 주장에 대해 강하게 비판한 바 있다. 그리고 금일 발표된 밸류쇼핑(ValueShopping)의 12월 주요 8대 도시 아파트 가격 배치 결과는 경실련의 주장을 뒷받침 할 수 있는 결과로 보여 진다.
 
한편, 밸류쇼핑의 8대 주요 도시 아파트 배치 작업 결과는 국토교통부의 실거래가와 Kosis의 아파트 매매 가격지수, 그 외 여러 부동산 통계 데이터 등을 기반으로 지난 8월부터 매월 초 밸류쇼핑에서 공개하고 있는 자료로서, 여러 관련기관에서 부동산 지수 등으로 활용 될 수 있다.
 
해당 데이터는 ㈜4차혁명과 ㈜감정평가법인 세종(대표 장영태)에서 2019년 12월 2일 기준 주요 도시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발표한 것으로, 이는 4월말 공식 런칭한 부동산 가격산정 시스템 ‘밸류쇼핑(ValueShopping)’을 활용한 것이다.
 
‘밸류쇼핑’을 통해 실제 주요 8대 도시에 소재하는 모든 아파트 개별 호수(약 463만호)를 전수조사 하고 있으며, 매월 주요 지역의 아파트 중위값을 발표하고 있다.
 
아파트 외 기타 부동산에 대한 정보 역시 별다른 절차 없이 ‘밸류쇼핑(ValueShopping)’에서 즉시 확인 가능하다. 밸류쇼핑에서는 모든 유형의 부동산에 대해 주요 정보와 시세를 제공하고 있다.
 
부동산의 정보나 현재시세, 정부발표 공시가격 등을 확인하고 싶으면 검색창 또는 ‘구글플레이’에서 ‘밸류쇼핑’ 으로 검색하여 PC웹과 모바일앱 등을 통해 쉽게 확인해 볼 수 있다.

임성규 기자

<임성규 기자> 후원하기

넥스트미디어그룹, 굿데이신문 근무, 씨웍스디자인, 디자인에이크리에이티브 대표 역임

후원계좌 : 새마을금고 9003-2170-8414-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픽(NewPIC)
  •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동로 72, 10층 1003호(망월동, 에스비비즈타워)
  • 등록번호 : 경기 아 52324
  • 등록일 : 2019-01-01
  • 발행인 : (주)뉴스온미디어 이은별
  • 편집인 : 이은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별
  • 대표전화 : 02-989-0505
  • 팩스 : 02-6918-6353
  • Copyright © http://www.newpic.co.k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