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16 23:49 (수)
DHC, 또 망언…"한국이 독도를 멋대로 자기네 것으로"
DHC, 또 망언…"한국이 독도를 멋대로 자기네 것으로"
  • 뉴픽(NewPIC)
  • 승인 2019.08.14 0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자 DHC 토라노몬뉴스에 일본 자민당 아오야마 시게하루 의원이 출연했다. © 뉴스1(토란노몬뉴스 갈무리)

일본 화장품 기업 DHC의 방송 프로그램에서 '독도 망언'이 나와 '혐한'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지난 12일 DHC의 방송 자회사 DHC테레비가 운영하는 유튜브 시사 프로그램 '토라노몬뉴스'(虎ノ門ニュース)에 자민당 아오야마 시게하루(青山繁晴) 의원이 출연했다.

아오야마 의원은 이날 방송에서 "한국이 1951년부터 독도를 멋대로 자기네 것으로 해버렸다"고 발언했다.

이어 "청구권 협정으로 끝난 걸 법원이 이리 판결했다며 평소에는 사법 독립이 전혀 느껴지지 않는 한국이 갑자기 사법이 독립됐다고 하는 것"이라고도 말했다. 삼권분립에 따라 강제 징용 판결에 관여하지 않는 한국 정부를 조롱한 것이다.

해당 방송 프로그램에는 앞서 다른 패널들이 출연해 '한국은 원래 금방 식는 나라'라며 한국의 불매운동을 비하하거나 '일본이 한글을 배포했다'며 역사를 왜곡하는 발언을 해 '혐한' 논란이 일었다.

특히 13일엔 국내 방송사 뉴스에 해당 방송 프로그램이 보도된 점을 언급하면서 희화화했다. 혐한 발언을 쏟아내 비난이 일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모자이크는 뭐하러 했다" "한국 여러분 안녕하세요"라는 등 장난섞인 태도를 보이기도 했다.

한편 DHC테레비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 프로그램은 지상파TV처럼 이른바 '사전 조정 작업'을 기본적으로 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DHC에 대한 불매 운동이 일면서 DHC의 국내 주력 유통채널인 헬스앤뷰티(H&B) 스토어 일부에서는 판매를 일시적으로 중단하기도 했다. DHC코리아 측은 이날 오후 회사의 입장을 정리해 발표할 예정이다.

뉴픽(NewPIC)

<뉴픽(NewPIC)> 후원하기

누구나 기사와 글을 작성하고, 정보와 일상을 공유하는 오픈 뉴스 커뮤니티

후원계좌 : KEB하나은행 260-910013-866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픽(NewPIC)
  •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동로 72, 10층 1003호(망월동, 에스비비즈타워)
  • 등록번호 : 경기 아 52324
  • 등록일 : 2019-01-01
  • 발행인 : (주)뉴스온미디어 이은별
  • 편집인 : 이은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별
  • 대표전화 : 02-989-0505
  • 팩스 : 02-6918-6353
  • Copyright © http://www.newpic.co.k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