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23 10:24 (수)
"30억 현금으로 갖고 있어라" 최순실, 딸 정유라에 '옥중편지' 논란
"30억 현금으로 갖고 있어라" 최순실, 딸 정유라에 '옥중편지' 논란
  • 뉴픽(NewPIC)
  • 승인 2019.08.07 2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선실세' 최순실이 지난해 8월2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항소심 선고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동부구치소에 수감 중인 최순실씨가 딸 정유라씨에게 보낸 것으로 보여지는 '옥중 편지'가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파이낸셜뉴스는 최씨가 지난해 12월에서 올해 1월 초 사이로 추정되는 시기 정씨에게 보낸 편지를 입수했다며 7일 내용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최씨는 정씨에게 "추징금 70억원을 공탁해놓고 세금을 내면 40억~50억원이 남는다"고 적었다. 또 "너에게 25억~30억을 주려고 하는데 일단 현금으로 찾든가 해서 가지고 있어라"고도 했다.

편지 내용이 사실이라면 최씨가 자신의 재산을 정씨에게 넘기려고 한 것으로 보인다.

최씨를 대리하는 이경재 변호사는 이와 관련해 "편지에 대해 아는 게 없다"며 "내용 자체가 두 사람에게 도움이 안 되고 오히려 해를 끼치는 내용인데 공개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법무부 관계자는 "서신 검열 대상자가 아니라서 언제 누구에게 발신됐는지 현재로선 확인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뇌물수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씨는 2심에서 징역 20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70억원을 선고받고 대법원 판결을 앞두고 있다.

뉴픽(NewPIC)

<뉴픽(NewPIC)> 후원하기

누구나 기사와 글을 작성하고, 정보와 일상을 공유하는 오픈 뉴스 커뮤니티

후원계좌 : KEB하나은행 260-910013-866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픽(NewPIC)
  •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동로 72, 10층 1003호(망월동, 에스비비즈타워)
  • 등록번호 : 경기 아 52324
  • 등록일 : 2019-01-01
  • 발행인 : (주)뉴스온미디어 이은별
  • 편집인 : 이은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별
  • 대표전화 : 02-989-0505
  • 팩스 : 02-6918-6353
  • Copyright © http://www.newpic.co.k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