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7-23 00:16 (화)
사랑
사랑
  • 홍대형
  • 승인 2019.03.30 0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 픽사베이
사진출처 : 픽사베이

그대여, 촛불처럼 사랑하지 마세요

어둠 속에 익숙해진 나약함 탓에
가냘픈 한숨에도 쉬이 희망을 꺼뜨리는
촛불의 그런 흔들림으로
나를 사랑하지 마세요.

그대여, 별처럼 사랑하지 마세요
가슴보다 더 큰 그리움 탓에
가엾은 몸짓으로만
서로를 바라보고 있어야 하는
별의 그런 안타까움으로
나를 사랑하지 마세요.

그대여, 나무처럼 사랑하지 마세요
뿌리로써 길들여진 기다림 탓에
떠나는 새들에게조차
푸르른 가지 하나 흔들어 보일 수 없는
나무의 그런 아픔으로
나를 사랑하지 마세요.

굳이 영원을
말하지 않아도 좋습니다
그냥 하루하루를
영원처럼 사랑해 주세요
지금처럼만, 그대처럼만
나를 사랑해 주세요.

 

홍대형

<홍대형> 후원하기

대한민국 서울 강북센타 홍대형입니다

후원계좌 : 카카오뱅크 3333 06 369206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픽(NewPIC)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27, 충정리시온 3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52028
  • 등록일 : 2019-01-01
  • 발행인 : (주)뉴스온미디어 이은별
  • 편집인 : 이은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별
  • 대표전화 : 02-989-0505
  • 팩스 : 02-6918-6353
  • Copyright © http://www.newpic.co.k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